2021.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2021/06/08 21:31 | ..

오전 8시 30분쯤 돌보미 선생님이 오셨고, 9시쯤 와이프는 출근을 했다.
나도 방에서 일을 시작했다. 오후 4시쯤 선생님이 가셨고, 
우리는 근처 의원에 아스트라 제네카 코로나 백신을 맞으러 갔다.
백신 접종후 약 5시간이 지난 현재 아무 반응이 없다. 
내일은 발열, 오한, 근육통이 문을 두드리련지 모르겠지만. 
별 탈 없이 지나갔으면 좋겠다. 8월에 2차 접종까지 마치면 마음 개운할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