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2021/06/05 21:31 | ..

오늘 집근처 베트남 식당에서 반세오와 쌀국수를 먹고 있었는데,
어린이집 선생님에게 카톡이 왔다. 선생님 중 한 분이 코로나 양성. 
그래서 17일까지 2주간 어린이집 폐쇄.

ㄷ ㄷ ㄷ ; ; ; 

오마이갓. 그래서 우리도 보건소에 코로나 검사 받으러 다녀옴.
인터넷에서 엄청 아프다고 콧속으로 집어넣어서 눈을 찌르는 느낌이라고
그래서 걱정했는데, 다행히 아프지 않고 그냥 좀 불편한 느낌 잠깐 정도?
잭잭도 윽윽윽 했을 뿐 너무나 용감하게 울지 않고 잘 검사 받았다.

그나저나 이제 문제구나. 돌보미 선생님을 구해야하고... 아이고 머리야.
코로나 너 이새끼 진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