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 세상이란 원래 다 그런거다.

Vhoky 2004-06-11 (금) 01:04 19년전 725  


요즘 별로 책을 읽지 않게 되었다는 글을 쓴 지 얼마 되지도 않아 이런

말을 하는 건 아무래도 좀 쑥스럽지만, 요 한 달 동안 꽤 많은 책을 읽었다.

일상적인 얘기를 글로 쓰면 이런 식의 일이 종종 일어난다.

"담배를 끊은 지 2년, 몸 상태가 무척 좋다"고 쓰자마자 담배를 다시 피우기 시작하거나,

"넥타이를 매는 건 1년에 두세 번밖에 되지 않는다"고 쓴 직후에

연달아 세 번이나 넥타이를 맬 처지에 놓이거나 하는 식이다.

무책임하다고 하면 무책임한 일이겠지만, 뭐 세상이란 원래 다 그런 거다.


-독서용 비행기



* * *

공감이 많이 가는 글이다_

이런일이 심심치 않게 일어난다니깐_


이전글  다음글  목록
번호 제목 날짜
이곳은 스크랩해온 이것저것들 모아놓는 곳_
04-26
04-26
15 헤어진다는 것、
08-04
08-04
14 너는 내 생각 속에 산다_
07-28
07-28
13 ボクも.. それから たぶん 彼女も..
07-13
07-13
12 가장 중요한 것
06-28
06-28
11 자기 자신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을까_
06-14
06-14
뭐 세상이란 원래 다 그런거다.
06-11
06-11
9 제대로 표현할 수가 없는걸요.
06-02
06-02
8 못할게 없는 나이
05-22
05-22
7 진정한 웰빙의 정신
05-18
05-18
6 어떤 문제_ 1
05-09
05-09
처음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