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카 된장녀 VS 50만불의 사나이

Vhoky 2008-08-02 (토) 17:03 14년전 1366  




연봉5억받는남자와결혼하고싶은여자와 그에대한답변

미국 최대 (비상업) 중고품 거래 사이트인 craigslist.org 게시판에 올라온 글입니다.


postingid : 431649184

제목 : 제가 뭘 잘못하고 있죠?


저도 이제 빙빙 돌려 말하는거에 지쳤습니다.


전 아주 아름다운 25살 여성이고요.


전 똑똑하고 세련됐습니다.


전 뉴욕 출신이 아니고요.



일년에 최소 50만불이상은 버는 남성과 결혼하고 싶습니다.


이상한 소리처럼 들리시겠지만, 뉴욕시에선 50만불 버는건 중간정도밖에 안되니, 너무 과한걸 원하는건 아니라고 봅니다.


혹시 50만불 이상 버는 남자들 중 이 게시판 읽으시는분 있으신가요?


혹시 그런 분의 부인분이요?


저한테 팁을 좀 보내주실 수 있나요?

전에 일년에 20~25만불을 버는 사업가와 사귀었었는데.

장애물이 보이더라고요. 25만불로는 센트럴 파크 서쪽(cpw)에 살 수 없어요.

제 요가 클래스에 투자은행원과 결혼한 여성이 있는데 tribeca (맨해튼 남쪽 부*역)에 살아요. 근데 그 여성은 저만큼 이쁘지도 않고, 대단한 천재도 아니에요.

그런데 그 여성은 어떻게 한거죠? 어떻게 그 여성과 같은 레벨이 될 수 있을까요.

구체적으로 말하자면:

독신 부자 남성들은 어디서 주로 노나요? 바? 레스토랑? 헬스장?


짝으로는 어떤 사람을 찾고 있나요? 솔직히 말해주세요. 상처입지 않을께요.


특정 연령대를 찾아봐야 할까요? (전 25살입니다)

왜 북동부에 사치스런 삶을 사는 여성들은 몇몇은 아주 평범할까요?

너무 평범해서 부자 남편에게 별로 해줄만한게 없는 그런 타입을 몇몇 봤거든요.


동부지역에 독신들이 모이는 바에 가면 정말 끝내주는 여성들을 본적이 있거든요.


어떻게 된건가요?

특정한 직업대를 찾아봐야 하나요?


변호사, 투자가, 의사등등은 다들 아는거고요.


그 사람들은 실제로 얼마나 벌죠?

그리고 그 사람들은 어디서 보통 놀죠?

헤지펀드가지고 노는 사람들은 어디서 노냐고요.


결혼과 여자친구와의 차이를 어떻게 구분하나요?

전 결혼만 원합니다.


절 비난하지 마세요. 전 아주 정직하게 말하는 겁니다.

정말 이쁜 여자들은 내숭 떱니다. 전 최소한 대놓고 말하잖아요.

제가 그런 여자들하고 비교해서 외모나, 문화나, 철학이나, 집보기나 따뜻한 마음에 뒤진다면 부자 남자들을 찾지도 않을겁니다.







postingid : 432279810
게시번호 : 432279810

the answer
답변

dear pers - 431649184:
431649184 씨에게...


당신 글을 흥미있게 읽었고, 당신이 처한 딜레마에 대해 의미있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당신의 고민에 대해 다음과 같은 분석을 해 드리겠습니다.

일단 저도 당신 시간 낭비하고 싶지 않습니다. 전 당신이 찾는 남자중에 하나입니다. 저도 일년에 50만불 이상을 법니다.

그리고 제 의견을 말씀드리죠.

저같은 사람들이 보기에 당신이 제시한건 단순하고 엉터리 비지니스 거래입니다.

이유를 말씀드리죠.


빙빙 돌리지 않고 말씀드리죠. 당신이 제안한건 간단한 교환입니다:

당신은 파티에 외모를 가지고 오면, 전 돈을 가지고 오는거죠.

간단하죠.


여기서 마찰이 생기는 겁니다. 당신의 외모는 갈수록 시들해질꺼고, 제 돈은 영원하겠죠. 아니, 사실 오히려 미래에 돈을 더 많이 벌 확률이 있지만, 당신의 외모가 더 이뻐질 확률은 절대 없습니다.

즉, 경제용어로 설명하자면 당신은 감가상각의 자산이고, 전 증가하는 자산입니다.

당신은 그냥 감가상각이 아닙니다. 갈수록 감가상각의 가속이 이루어 지는거죠!


설명해 드리죠. 당신은 25살이고, 앞으로 5년정도는 꽤 이쁠겁니다. 하지만 매년 조금씩 줄어들겠죠.


그리고 나선 빠른 속도로 악화됩니다. 35살 정도 되면 거의 다 시들었겠죠.


그러니 월 스트리스 용어로 말하면, 당신은 매각의 대상이지, 구매나 저축의 대상이 아닙니다. 그래서 결혼이라는 개념과 마찰을 일으키는 겁니다.


결국 당신을 사는(당신이 원하는 거죠)건 별로 좋은 경영센스가 아니니, 그냥 리스(lease:대여)하는게 낮습니다.


제가 잔인하다고 생각할지도 모르니 이렇게 말씀드리죠.


어짜피 제 돈이 없어지면 당신도 절 떠날겁니다. 그러니 당신 외모가 시들해지면 저도 빠져나와야 겠죠.


간단한 겁니다.


그러니 데이트는 돼도 결혼은 좋은 거래가 아닙니다.

또한 별개로, 전 예전에 효율적인 시장원리에 대해 배웠습니다.


그래서 당신 말대로 똑똑하고 세련되고 아름다우신 여성분이 왜 아직도 남편감을 찾지 못했는지 궁금하군요.


당신이 정말 50만불의 가치가 있는 정도로 대단한 여성이라면, 50만불 이상 버는 남성들이 최소한 일단 시도라도 해 보 지 않았을 리가 없습니다.


근데, 당신이 스스로 그런 정도의 돈을 벌 수 있다면, 이런 어려운 대화를 하고 있을 필요도 없을겁니다.


이게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만약 리스거래에 관심이 있으시면 연락 주세요

이전글  다음글  목록
번호 제목 날짜
이곳은 스크랩해온 이것저것들 모아놓는 곳_
04-26
04-26
46 청춘
02-23
02-23
45 아무런 위험도 무릅쓰지 않는 사람은
01-04
01-04
44 상대방과 자신이 다르다는 걸 깨닫게 됩니다.
10-02
10-02
아메리카 된장녀 VS 50만불의 사나이
08-02
08-02
42 좋은 목수
11-29
11-29
41 인생은 SELF
11-27
11-27
40 인생이란 돛단배
11-24
11-24
39 나 이거 참 어이가 없어서
10-17
10-17
38 노는건 좋은데 노는 상대는 반드시 선택하는 편이 좋을 거야.
09-10
09-10
37 당신이 영원히 소멸되어 버린다 해도
04-20
04-20
처음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