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은 마치 자신이 오늘 아침에 갓 만들어진...

Vhoky 2007-04-20 (금) 23:11 15년전 788  



하늘은 마치 자신이 오늘 아침에 갓 만들어진 것이라는 듯이 구름 한 점 없이 맑개 개어 있었다.

하늘은 높고, 의심할 여지도 없이 확고한 관념처럼 밝게 빛나고 있었다. 지상에서 하늘을 올려다보고 있으면, 마치 하늘이라는 것 안에 이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것들이 집약되어 있는 것처럼 느껴질 때가 있다. 그것은 바다도 마찬가지다. 바다를 줄곧 며칠씩이나 바라다보고 있으면, 마치 세계에는 바다밖에 없는 것처럼 여겨진다. 아마도 조셉 콘래드는 나와 같은 생각을 하고 있었을 것이다.


-무라카미 하루키 '세계의 끝과 하드보일드 원더랜드'



이전글  다음글  목록
번호 제목 날짜
이곳은 스크랩해온 이것저것들 모아놓는 곳_
04-26
04-26
46 청춘
02-23
02-23
45 아무런 위험도 무릅쓰지 않는 사람은
01-04
01-04
44 상대방과 자신이 다르다는 걸 깨닫게 됩니다.
10-02
10-02
43 아메리카 된장녀 VS 50만불의 사나이
08-02
08-02
42 좋은 목수
11-29
11-29
41 인생은 SELF
11-27
11-27
40 인생이란 돛단배
11-24
11-24
39 나 이거 참 어이가 없어서
10-17
10-17
38 노는건 좋은데 노는 상대는 반드시 선택하는 편이 좋을 거야.
09-10
09-10
37 당신이 영원히 소멸되어 버린다 해도
04-20
04-20
처음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