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2022/08/06 21:15 | ..

장모님이 왔다가셨다. 
3주정도 있으셨는데 나는 너무나 바빠서(극성수기에다 직원이 없어서)
쉬는날이 거의 없어서 오셨을때 하루, 중간에 하루, 마지막날 하루만 
온전히 같이 보낼 수 있었다. 정말 아쉽다.